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마

  • 마당밟기지신밟기(地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을 전후하여 지신(地神)을 위로하는 민속놀이. 지신밟기는 진천군의 각 마을에서 음력 정월 초이튿날부터 대보름 사이에 농악대를 조직하여 마을의 공동우물, 마을 어귀의 큰 나무 등 마을의 소중한 곳과 각 가정을 돌며 지신[땅을 맡은 신령]을 달래어 가정과 마을의 평안을 기원하는 민속놀이이다. 지신밟기 놀이가 가장 왕성하게 진행되는 시기는 대보름이다....

  • 마르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가산리 갬절이마을 앞에 있는 들. 마르들은 마르와 들로 나뉜다. 마르는 마루의 변화형으로 일찍부터 지명에 사용되어 왔는데, 고(高)를 뜻하는 백제어 ‘*모량(毛良)’ 또는 중세 국어 [宗]와 관련된다. ‘고창현본백제모량부리현(高敞縣本百濟毛良夫里縣)’[『삼국사기(三國史記)』36]/ 곳쥰(準)[『자회(字會)』상 26] 등쳑(脊)[『자회(字會)』상 2...

  • 마을 사람들이 함께 만든 농다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중부고속도로 진천 나들목을 통과해 바로 만나게 되는 국도 21호선에서 좌회전을 하면 진천군이 나온다. 진천 읍내 못 미쳐 있는 사거리에서 직진을 하다가 진천 읍내로 들어가 삼거리에서 직진한 후 문백 방향으로 우회전하여 계속 달리게 되면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되고 길다고 알려진 농다리를 만나게 된다. 농다리는 진천 읍내를 관통하는 백사천과 이월면을 적시는 덕산 한천이 합류해 흐르는...

  • 마을의 화를 막아 주는 구산동 수호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농다리길을 따라 외구와 내구, 중리마을로 이어진 길을 따라가다 보면 시원스레 펼쳐진 경치와 함께 고즈넉이 자리한 농다리를 만날 수 있다. 그리고 농다리전시관을 지나 농다리로 이어지는 길로 들어서면 조롱박터널이 있다. 이곳을 지나서 길 왼편을 보면, 농다리전시관과 농다리를 찾아오는 관광객들을 위해 농다리 위를 지나가는 여인들의 그림 위에 머리를 내밀고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마련해...

  • 마음의 욕심을 잠재우는 정자, 식파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식파정(息波亭)은 1616년(광해군 8) 이득곤(李得坤)이 두건리 앞 냇가에 세운 정자로 앞면 2칸 옆면 2칸의 팔작지붕 목조 기와집이다. 1983년 백곡저수지를 확장하면서 두건리가 수몰되자 지금의 자리로 옮겨 세웠다. 처음 정자를 세울 당시의 두건동은 시인 묵객들에게 무릉도원의 절경을 연상하게 하는 독서지소(讀書之所)로 이름이 높았다. 빼어났던 경치는 식파정 팔경으로 전해져 온...

  • 막골고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계산리 산직말마을과 막골마을을 연결하는 고개. 막골고개는 막골과 고개로 나뉜다. 전국적으로 막골이나 먹골이라는 지명이 매우 많으며, 여기서 먹은 막의 변화형으로 볼 수 있다. ‘막’은 한자 ‘막(幕)’으로 보아 ‘전에 산막이 있던 골짜기’, ‘어떤 사람이 움막을 짓고 살던 골짜기’, ‘막을 치고 도둑을 막은 골짜기’, ‘선비 한 사람이 피란을 와서 막을 치...

  • 만노군금물노군(今勿奴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구려 때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 설치된 행정구역. 『삼국사기(三國史記)』 「지리지(地理志)」에 고구려의 금물노군(今勿奴郡)을 황양군(黃壤郡)이라고도 한다는 기록이 있다. 또한 『고려사(高麗史)』「지리지(地理志)」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및 『여지도서(輿地圖書)』「충청도(忠淸道) 진천현(鎭川縣)」 조에는 금물노군은 고구려 지명으로 만노군(萬弩郡), 수지(首知), 신지...

  • 만노군(萬弩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신라 때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 설치된 행정 구역. 만노군(萬弩郡)이라는 지명은 『삼국사기(三國史記)』「김유신열전(金庾信列傳)」에 처음 나타난다. 진평왕 때 김서현(金舒玄)을 고구려와의 접경 지역인 만노군 태수로 파견하였는데 여기서 김유신(金庾信)이 태어났다고 기록되어 있다. 『고려사(高麗史)』「지리지(地理志)」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및 『여지도서(輿地圖書)』「충청...

  • 만노군흑양군(黑壤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통일신라 때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 설치된 행정 구역. 흑양군(黑壤郡)이라는 지명은 『삼국사기(三國史記)』「지리지(地理志)」에 신라의 한주(漢州)에 속한 지역으로 처음 나온다. 고구려의 금물노군(今勿奴郡)을 개칭한 것이며 황양군(黃壤郡)이라고도 한다고 기록되어 있다. 또한 『고려사(高麗史)』「지리지(地理志)」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및 『여지도서(輿地圖書)』「충청도(...

  • 만노군(萬弩郡)진천현(鎭川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의 조선시대 행정구역 명칭. 진천현(鎭川縣)은 조선왕조 건국 이후 1413년(태종 13) 전국적인 지방제도 개편 때 제정되어 조선 말까지 유지되었으며, 1895년(고종 32) 전국적으로 현(縣)을 군(郡)으로 일괄 개칭하면서 폐지되었다. 1413년의 전국적인 지방제도, 즉 군현제 개혁은 고려 후기 이래 무질서하게 승격되었던 지방 행정구역의 읍격(邑格)을 각 군현의...

  • 만노산(萬弩山)만뢰산(萬賴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대문리와 진천읍 연곡리 경계에 있는 산. 만뢰산(萬賴山)[611.7m]은 만노산(萬弩山)·금노산(今奴山)·금노산(今弩山)·금물노산(今勿奴山)으로도 불리는데, 고구려시대의 지명을 따서 그대로 붙인 이름이라고 전해 온다. 본래 고구려 땅이었던 진천 지역이 신라 땅이 된 뒤 김유신(金庾信)의 아버지 김서현(金舒玄)이 만노태수로 부임하였는데 북으로 고구려, 서쪽으...

  • 만노산성(萬弩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와 백곡면 대문리 사이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만노산성(萬弩山城)은 문헌 기록에 만노성(萬弩城)·만뢰성(萬賴城)·이을성 등으로도 나타나는데, 현재는 만노산성 또는 만뢰산성으로 불린다. 그러나 조선시대의 기록인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 표기된 바에 따라 이을산성이라 칭하는 것이 정확할 것이다. 만노산성의 축조에 대한 정사의 문헌 기록...

  • 만노성(萬弩城)만노산성(萬弩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와 백곡면 대문리 사이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만노산성(萬弩山城)은 문헌 기록에 만노성(萬弩城)·만뢰성(萬賴城)·이을성 등으로도 나타나는데, 현재는 만노산성 또는 만뢰산성으로 불린다. 그러나 조선시대의 기록인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 표기된 바에 따라 이을산성이라 칭하는 것이 정확할 것이다. 만노산성의 축조에 대한 정사의 문헌 기록...

  • 만덕불상(萬德佛像)진천 용화사 석불입상(鎭川龍華寺石造如來立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신정리 용화사에 있는 통일신라 말에서 고려 전기의 석조 불상. 진천군 진천읍 신정리 584-4번지 용화사 경내에 있는 진천 용화사 석조여래입상은 통일신라 말에서 고려 전기에 조성된 것으로 추측되며, 1984년 12월 31일 충청북도 유형문화재 제138호로 지정되었다. 법주사에서 소유 및 관리하고 있다. 진천 용화사 석조여래입상은 화강암으로 조성되어 있다....

  • 만뢰사(萬賴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갈월리 강당마을에 있는 조감의 위패를 모신 사당. 병자호란 당시 의병장인 조감(趙瑊)은 만노성에서 유창국(柳昌國)과 더불어 통솔자가 없어 방황하는 수천 명의 피난민을 이끌고 만노성에 침입한 외적을 물리친 공을 세웠다. 조감은 사후에 예조판서(禮曹判書)에 올랐다. 만뢰사(萬賴祠)에 조감의 위패를 모셔 놓고 그 공적을 후손이 기리도록 하고 있다. 진천군청에서...

  • 만뢰산(萬賴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대문리와 진천읍 연곡리 경계에 있는 산. 만뢰산(萬賴山)[611.7m]은 만노산(萬弩山)·금노산(今奴山)·금노산(今弩山)·금물노산(今勿奴山)으로도 불리는데, 고구려시대의 지명을 따서 그대로 붙인 이름이라고 전해 온다. 본래 고구려 땅이었던 진천 지역이 신라 땅이 된 뒤 김유신(金庾信)의 아버지 김서현(金舒玄)이 만노태수로 부임하였는데 북으로 고구려, 서쪽으...

  • 만뢰산성만노산성(萬弩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와 백곡면 대문리 사이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만노산성(萬弩山城)은 문헌 기록에 만노성(萬弩城)·만뢰성(萬賴城)·이을성 등으로도 나타나는데, 현재는 만노산성 또는 만뢰산성으로 불린다. 그러나 조선시대의 기록인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 표기된 바에 따라 이을산성이라 칭하는 것이 정확할 것이다. 만노산성의 축조에 대한 정사의 문헌 기록...

  • 만뢰산자연생태공원(萬賴山自然生態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 만뢰산에 일대에 조성된 자연생태공원. 만뢰산은 생태환경의 안정성과 희소성은 높지 않으나 다양성은 비교적 높게 유지되어 왔다. 또한 진천읍 연곡리 연곡저수지를 중심으로 보탑사를 비롯한 석비, 사지 등이 있고 하수문·중수문·상수문의 세 계곡을 흐르는 청정수가 백곡저수지로 유입되고 있다. 이와 같이 산악과 계곡이 어우러진 자연환경을 생태자원 및 관광자원으...

  • 만뢰성(萬賴城)만노산성(萬弩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와 백곡면 대문리 사이에 있는 신라시대 석축 산성. 만노산성(萬弩山城)은 문헌 기록에 만노성(萬弩城)·만뢰성(萬賴城)·이을성 등으로도 나타나는데, 현재는 만노산성 또는 만뢰산성으로 불린다. 그러나 조선시대의 기록인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 표기된 바에 따라 이을산성이라 칭하는 것이 정확할 것이다. 만노산성의 축조에 대한 정사의 문헌 기록...

  • 만성사 석조여래입상진천 지암리 석조여래입상(鎭川芝岩里石造如來立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지암리 만성사[문수암]에 있는 고려 전기 불상. 미륵산(彌勒山) 높은 산봉우리 가까이 있던 것을 1970년대에 수습하여 현재의 위치인 만성사 대웅전 옆으로 옮겼다. 전체 높이는 180㎝이며 불신의 상태는 양호한 편이다. 광배와 대좌는 전하지 않는다. 민머리 정수리 부분의 높고 큼지막한 육계가 풍성한 느낌을 준다. 눈·코·입 등은 두드러지지 않고 매우 인간적...

  • 만승공단광혜원지방산업단지(廣惠院地方産業團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광혜원리에 있는 지방산업단지. 1989년 11월 착공하여 1991년 5월 완료된 광혜원지방산업단지는 신설, 증설되는 공장을 수용하여 진천군 광혜원면 지역 주민들의 소득 증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하여 조성되었다. 사업 시행자는 진천군수이며, 총 253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었다. 광혜원지방산업단지의 조성 면적은 645,814㎡이다. 광혜원면 월...

  • 만승장(萬昇場)광혜원장(廣惠院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광혜원리에서 매월 3일과 8일에 개시되는 오일장. 2008년 12월 31일 기준 광혜원장터에서 마을 지명이 유래된 장기1리에는 123가구에 총인구 269명[남 129, 여 140], 장기2리에는 125가구에 총인구 252명[남 137, 여 115] 등의 주민들이 거주하고 있다.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광혜원리는 조선시대 여행자들의 편의를 도와주던 광혜원...

  • 만승초등학교(萬升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광혜원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기본 학습 능력, 바람직한 습관, 어진 품성을 가지고 새롭게 생각하며 바르게 행동하고 자신을 개척하는 어린이를 육성하여 행복한 삶을 가꾸는 새롭고 아름다운 학교 건설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1930년 3월 31일 만승공립보통학교로 설립 인가를 받아, 4월 19일 1학년과 2학년 복식 1학급을 편성하여 개교하였다. 1938...

  • 만오(晩悟)이후연(李厚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학자이자 효자. 본관은 전주(全州). 호는 만오(晩悟). 광평대군(廣平大君) 이여(李璵)의 후손으로, 졸옹(拙翁) 이호중(李昊中)의 중손(中孫)이다. 이후연(李厚淵)은 신와 정재경 문하에서 공부하였는데, 학문의 중심점을 캐어서 연구하였고 지식과 견문이 넓었다. 보고 들은 것이 많고 깨달은 바도 투철하여 정재경이 큰일을 맡을 만한 인물[大受之器]이라고...

  • 말이장고개(-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두촌리와 음성군 맹동면을 연결하는 고개. 말이장[말이場]은 구말장에서 비롯된 이름으로 추정된다. 구말장은 덕산장의 다른 이름으로, 덕산읍 용몽리 몽촌(夢村)[구말]과 관련이 있다. 몽촌은 조선 광해군 때 문신 채진형(蔡震亨)이 현몽하여 잡은 자리라 하여 붙은 이름으로, 뜻을 풀어 꿈말이라 하였는데 세월이 흘러 구말로 변한 것이라고 한다. 1914년 이전에...

  • 말즐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열녀이자 효부. 본관은 알 수 없으며, 남편은 정효창(鄭孝昌)이다. 말즐비(末즐非)[끝비]는 남편 정효창이 수군으로 있다가 사망하자 6년 동안 한결같이 상복을 입고 슬퍼하면서, 음식을 갖추어 시어머니에게 올린 뒤 남편 제사를 지냈다. 1527년(중종 22) 정려가 내려졌다....

  • 맛있는 장미원(-薔薇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초평면 영구리에 있는 친환경 장미 재배 및 가공 판매 농원. 맛있는 장미원은 친환경 농법으로 장미를 재배하여 장미차, 와인 등의 식품과 장미 비누, 장미 향수 등 미용 제품을 제조·판매하고 학생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친환경 장미의 기능성과 효과를 경험하는 체험장을 개설 운영하고 있는 농장이다. 꽃의 으뜸인 장미꽃을 보는 즐거움과 함께 참살이 나눔 장을 마련하여 생...

  • 망북정(望北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장월리에 있는 조선 전기 정자. 망북정(望北亭)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에서 진천읍으로 가는 도로변의 월호마을[다람비마을] 끝자락의 널찍한 바위 위에 걸쳐 있다. 망북정은 조선 성종 때 숭의전참봉(崇義殿参奉)을 지낸 김자(金磁)가 사직한 뒤 낙향하여 처음 지었다. 정자 내부에는 안형렬(安亨烈)이 쓴 망북정 중건기가 걸려 있는데, 내용에 의하면 본래의 정자가...

  • 망우리망월(望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날 즈음에 보름달을 보며 소원을 비는 풍속. 망월은 백곡면 명암리와 덕산면 구산리 등지에서 음력 1월 14일~1월 16일 사이에 만월(滿月)이 되는 날 저녁 마을사람들이 횃불을 들고 가까운 산꼭대기에 올라가 달을 보며 소원을 빌었던 풍속이다. 이를 영월(迎月), 달보기, 달맞이, 망월에 절하기, 망우리 등으로도 불렀다. 농군은 농사가 잘 되어 풍...

  • 망월(望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날 즈음에 보름달을 보며 소원을 비는 풍속. 망월은 백곡면 명암리와 덕산면 구산리 등지에서 음력 1월 14일~1월 16일 사이에 만월(滿月)이 되는 날 저녁 마을사람들이 횃불을 들고 가까운 산꼭대기에 올라가 달을 보며 소원을 빌었던 풍속이다. 이를 영월(迎月), 달보기, 달맞이, 망월에 절하기, 망우리 등으로도 불렀다. 농군은 농사가 잘 되어 풍...

  • 망월에 절하기망월(望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날 즈음에 보름달을 보며 소원을 비는 풍속. 망월은 백곡면 명암리와 덕산면 구산리 등지에서 음력 1월 14일~1월 16일 사이에 만월(滿月)이 되는 날 저녁 마을사람들이 횃불을 들고 가까운 산꼭대기에 올라가 달을 보며 소원을 빌었던 풍속이다. 이를 영월(迎月), 달보기, 달맞이, 망월에 절하기, 망우리 등으로도 불렀다. 농군은 농사가 잘 되어 풍...

  • 망월점달점치기(-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날 달의 빛깔·모양·두께 등을 보고 그해 농사의 풍흉을 알아보는 풍속. 달점치기는 백곡면 명암리에서 음력 1월 14일~1월 16일 사이에 망월(望月)[달맞이]을 하면서 달을 보고 그 해의 농사와 관련된 점을 치는 것이다. 이를 망월점(望月占)이라고도 한다. 달점치기는 보통 망월을 하는 정월 대보름날에 행해지는데, 지역에 따라 보름날을 전후하여 만...

  • 망해봉(望海峯)서운산(瑞雲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양백리와 경기도 안성시 서운면에 걸쳐 있는 산. 서운산(瑞雲山)[547m]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과 경기도 안성시 서운면에 걸쳐 있으며, 남서쪽으로는 충청남도 천안시와 경계를 이룬다. 산세가 그리 가파르지 않고 바위도 거의 없는 것이 특징이다. 4월 초에는 계곡과 능선에 진달래가 피고, 5월에는 철쭉이 군락을 이룬다. 서운산에는 청룡사(靑龍寺), 석남사(...

  • 매귀지신밟기(地神-)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월 대보름을 전후하여 지신(地神)을 위로하는 민속놀이. 지신밟기는 진천군의 각 마을에서 음력 정월 초이튿날부터 대보름 사이에 농악대를 조직하여 마을의 공동우물, 마을 어귀의 큰 나무 등 마을의 소중한 곳과 각 가정을 돌며 지신[땅을 맡은 신령]을 달래어 가정과 마을의 평안을 기원하는 민속놀이이다. 지신밟기 놀이가 가장 왕성하게 진행되는 시기는 대보름이다....

  • 매산(梅山)이인혁(李寅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중장(仲章), 호는 매산(梅山). 익재(益齋) 이제현(李齊賢)의 후손이다. 할아버지는 판서 벽오(碧梧) 이시발(李時發)이며, 아버지는 이조판서를 지낸 이경휘(李慶徽)이다. 생곡(生谷) 이인환(李仁煥)이 형이며, 동생으로는 이인욱(李璘煜)·이인찬(李寅燦)·이인희(李寅熹)·이인식(李寅烒)이 있다. 이인혁(李寅爀)[163...

  • 맥근점보리뿌리점치기(-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서 입춘에 보리 뿌리의 성장 상황을 보아 미리 보리 수확을 점치는 농사점. 보리뿌리점치기는 양력 2월 초순경 입춘을 전후하여 보리 뿌리의 생장 생태를 살펴보고 그 해 보리농사의 흉풍(凶風)을 점쳐 보는 풍속이다. 이를 맥근점(麥根占), 보리뿌리점, 보리뿌리보기라고도 부른다. 보리뿌리점치기는 보리농사를 짓는 중부와 남부 지방에서 입춘을 전후하여 일반적...

  • 맥반석 황토우렁이황토우렁이(黃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에서 생산되는 우렁이. 우렁이는 한자로는 귀안정(鬼眼精)이라고 한다. 우렁이를 많이 먹으면 귀신과 같이 눈이 밝아진다고 하여 붙인 이름이다. 일명 논우렁이, 논고둥, 강우렁이라고도 한다. 우렁이는 우렁이과의 고둥을 통틀어 일컫는 말로 한국·일본·대만·중국 등지에 분포하고 있다. 무논이나 웅덩이 등지에 살며, 껍데기의 높이는 40㎜, 너비는 약 30㎜이다. 진천군 이...

  • 머리카락 사르기머리카락 태우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초에 여인들이 빠진 머리를 모아 두었다가 태우는 풍속. 머리카락 태우기는 문백면 문덕리 미래마을에서 섣달 그믐날이나 설날 저녁에 그 해의 액을 막기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모은 머리카락을 문 밖에서 태우는 풍속이다. 이를 ‘머리카락 사르기’라고도 하며, 한자어로는 원일소발(元日燒髮)이라고 한다. 옛날 사람들은 머리카락을 함부로 버리는 것을 꺼려 기름종이로...

  • 머리카락 태우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정초에 여인들이 빠진 머리를 모아 두었다가 태우는 풍속. 머리카락 태우기는 문백면 문덕리 미래마을에서 섣달 그믐날이나 설날 저녁에 그 해의 액을 막기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모은 머리카락을 문 밖에서 태우는 풍속이다. 이를 ‘머리카락 사르기’라고도 하며, 한자어로는 원일소발(元日燒髮)이라고 한다. 옛날 사람들은 머리카락을 함부로 버리는 것을 꺼려 기름종이로...

  • 머슴날백중장 가기(百中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7월 15일을 전후하여 농군이나 머슴이 백중장에 가서 놀도록 배려해 주던 풍속. 백중장 가기는 백곡면 명암리에서 음력 7월 15일[백중]을 전후하여 논일 중 마지막 김매기가 끝나면 주인이 봄부터 여름까지 농사일에 지친 농군이나 머슴들을 위로하기 위해 용돈과 새 옷을 지어주고 하루를 놀게 했던 풍속이다. 때문에 백중날을 머슴의 생일, 머슴날, 머슴명절,...

  • 머슴명절백중장 가기(百中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7월 15일을 전후하여 농군이나 머슴이 백중장에 가서 놀도록 배려해 주던 풍속. 백중장 가기는 백곡면 명암리에서 음력 7월 15일[백중]을 전후하여 논일 중 마지막 김매기가 끝나면 주인이 봄부터 여름까지 농사일에 지친 농군이나 머슴들을 위로하기 위해 용돈과 새 옷을 지어주고 하루를 놀게 했던 풍속이다. 때문에 백중날을 머슴의 생일, 머슴날, 머슴명절,...

  • 머슴송편나이떡 해먹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이월 초하루에 나이 수대로 숟가락으로 쌀을 떠서 송편을 빚어 그 나이만큼 먹는 풍속. 나이떡 해먹기는 백곡면 명암리와 문백면 문덕리에서 음력 2월 1일 아침에 나이 수만큼 숟가락으로 쌀이나 잡곡 등을 퍼서 떡을 빚어 먹는 풍속이다. 떡은 보통 송편을 빚으며 나이 수만큼 먹는다고 하여 나이송편이라 불렀으며, 장수와 복을 누리라는 의미에서 수복병(壽福餠)이라고...

  • 머슴의 생일백중장 가기(百中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7월 15일을 전후하여 농군이나 머슴이 백중장에 가서 놀도록 배려해 주던 풍속. 백중장 가기는 백곡면 명암리에서 음력 7월 15일[백중]을 전후하여 논일 중 마지막 김매기가 끝나면 주인이 봄부터 여름까지 농사일에 지친 농군이나 머슴들을 위로하기 위해 용돈과 새 옷을 지어주고 하루를 놀게 했던 풍속이다. 때문에 백중날을 머슴의 생일, 머슴날, 머슴명절,...

  • 멧비둘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서식하는 비둘기과에 속하는 조류. 몸길이 33㎝, 날개길이 19~20㎝, 부리 1.5~2㎝, 꼬리 12~15㎝ 정도이다. 암컷과 수컷 모두 이마와 머리꼭대기가 잿빛이며, 목과 뒷머리는 잿빛 갈색이다. 양쪽 목옆에는 잿빛 쥐색의 얼룩점으로 이루어진 몇 개의 가로띠가 있다. 어깨깃과 등은 시멘트 색을 띤 검은색이며, 각 깃털의 가장자리는 녹슨 듯한 붉은색으로...

  • 멧토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교성리와 벽암리, 건송리 일대에 서식하는 토끼과에 속하는 포유류. 몸길이 45~49㎝, 귀길이 7~9.5㎝, 뒷발길이 10.5~13㎝, 꼬리길이 6~7㎝이다. 일반적 형태는 일본산 멧토끼보다 중국산 멧토끼에 가까운데, 몸의 털은 대체로 회색을 띤다. 털 끝 가운데 특히 허리와 꼬리의 붉은빛을 띤 갈색 부분은 연한 회색을 띤 갈색으로 변한다. 겨울털은 일반적...

  • 면사랑 진천공장(麵-鎭川工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노원리에 있는 면과 소스 제조업체인 면사랑의 공장. 면사랑 진천공장은 ‘건강하고 풍요로운 면 식생활 문화의 창조’라는 목표 아래 맛있고 건강에 유익한 식품을 제조·판매하기 위하여 건립되었다. 1993년 5월 공장을 준공하여 1996년 생면류 생산을 개시하였다. 면사랑 진천공장의 총면적은 22,697㎡으로, 건면을 생산하는 제1공장, 생면과 냉장면 및 냉동면...

  • 명곡(明谷)최석정(崔錫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전주(全州). 초명은 석만(錫萬), 자는 여시(汝時)·여화(汝和), 호는 존와(存窩)·명곡(明谷). 증조할아버지는 최기남(崔起南)이고, 할아버지는 영의정 완성부원군(完城府院君) 최명길(崔鳴吉)이며, 아버지는 한성좌윤 완릉군(完陵君) 최후량(崔後亮)이다. 어머니는 안헌징(安獻徵)의 딸이다. 응교(應敎) 최후상(崔後尙)에게 입양되었다. 최...

  • 명심산촌생태마을(明心山村生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 있는 농촌 체험 마을. 명심산촌생태마을이 있는 명암리(明岩里)는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명심(明心)과 동암(東岩)을 병합하고 ‘명’자와 ‘암’자를 따서 붙인 이름이다. 명심산촌생태마을은 명암리를 찾는 모든 사람들의 마음이 밝아져서 돌아갔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붙인 이름이다. 2006년 3월 명심산촌생태마을 조성을 위해 산촌 생태마을 여건...

  • 명심친환경농장(-親環境農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 있던 친환경 농장. 명심친환경농장은 현대 사회에서 점차 과다한 제초제 및 농약을 사용하여 인체에 해를 입히는 농산물이 생산되는 것에 대해 심각성을 느낀 데서 출발하여, 친환경 농산물의 생산을 도모하는 한편, 토양의 환경을 보전하고 수질을 개선하기 위하여 설립되었다. 1998년 2월 설립된 이후, 2004년 10월 최초로 친환경 농가 승인을 받았다....

  • 명암리(明岩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일제의 행정구역 통폐합으로 인해 생긴 지명으로, 명암리(明岩里)는 명심(明心)과 동암(東岩)의 이름을 따서 생긴 지명이다. 명암리는 본래 진천군 행정면 지역이었다. 1914년 일제의 행정구역 통폐합 정책에 따라 명심과 동암을 병합하여 명암리라 명명하고 군중면에 편입하였다가 1930년 3월 1일 백곡면에 편입하였다. 백석봉[468...

  • 명암리 절터(明巖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 있는 시대 미상의 절터. 백곡면 명암리 명심마을에서 도로를 따라 50여m를 가면 오른쪽으로 조그만 길이 나 있는데, 이 길을 따라 70여m를 가면 마을 사람들이 절골이라 부르는 골짜기가 나온다. 이곳이 명암리 절터로 추정되는 곳으로, 골짜기에 주춧돌과 같은 커다란 바위가 있는 대지가 있다. 지표조사 결과 기와편이나 토기편은 찾을 수 없고, 절터의...

  • 명암리사지명암리 절터(明巖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 있는 시대 미상의 절터. 백곡면 명암리 명심마을에서 도로를 따라 50여m를 가면 오른쪽으로 조그만 길이 나 있는데, 이 길을 따라 70여m를 가면 마을 사람들이 절골이라 부르는 골짜기가 나온다. 이곳이 명암리 절터로 추정되는 곳으로, 골짜기에 주춧돌과 같은 커다란 바위가 있는 대지가 있다. 지표조사 결과 기와편이나 토기편은 찾을 수 없고, 절터의...

  • 명암리사터명암리 절터(明巖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 있는 시대 미상의 절터. 백곡면 명암리 명심마을에서 도로를 따라 50여m를 가면 오른쪽으로 조그만 길이 나 있는데, 이 길을 따라 70여m를 가면 마을 사람들이 절골이라 부르는 골짜기가 나온다. 이곳이 명암리 절터로 추정되는 곳으로, 골짜기에 주춧돌과 같은 커다란 바위가 있는 대지가 있다. 지표조사 결과 기와편이나 토기편은 찾을 수 없고, 절터의...

  • 명와(明窩)정규해(鄭糾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치정(致正), 호는 명와(明窩). 양경공(良景公) 정희계(鄭熙啓)의 17세손이다. 정규해(鄭糾海)는 타고난 품성이 청렴결백하고 강직하였으며 효성 또한 지극하여 부모를 극진히 모셔 소문이 났다. 회당(晦堂) 윤응선(尹應善)[1854~1924]의 문하에서 수학하였으며, 학문이 높았다. 공부한 것을 토대로 정주(程朱)[정자...

  • 명절음식(名節飮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명절에 즐겨 먹던 다양한 음식. 우리 민족은 예로부터 명절에 다양한 음식을 해 먹던 풍습이 현재까지 전해 내려오고 있다. 그러나 명절음식을 즐기던 풍습은 현대에 오면서 많이 축소되었으며, 지금까지 전승되는 대표적인 명절로는 설날·정월 대보름·단오·추석·동지 등이 있다. 진천 지역의 설날 음식은 다른 지역과 마찬가지로 떡국이 주요 음식이다. 이와 함께 돼지고...

  • 모든 이의 가슴에 자비심과 행복이 담기길 바라는 통일대탑보탑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보련산(寶蓮山) 자락에 있는 보탑사(寶塔寺)는 당대의 장인(匠人)들이 지혜를 모아 만든 예술 작품이다. 도감(都監)을 맡은 대목수 신영훈을 비롯하여 도편수 조희환, 단청장 화사 한석성, 시공을 총 지휘한 한옥 전문가 김영일 등 ‘현대판 아비지’라고 할 만한 달인들의 혼과 열정이 배어 있는 건축물로 ‘준비된 국보’라 해도 지나치지 않다. 강원도에서 자란 적송(赤松)으로 쇠못 하나...

  • 모래무지 매운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서 모래무지를 사용하여 만든 향토음식. 모래무지는 잉어목 잉어과의 민물고기이다. 강 중·하류의 모래바닥 근처에서 수서곤충이나 작은 동물을 잡아먹고 살며, 모래 속에 숨는 성향이 있다. 모래무지는 식용으로 이용되는데, 강바닥의 모래나 흙 밑에 사는 특성을 이용하여 요즘은 관상용으로 이용되기도 한다. 먹이를 먹을 때에는 바닥에 있는 모래와 함께 먹이를...

  • 모암(慕庵)김덕숭(金德崇)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에 묘가 있는 조선 전기의 효자. 본관은 강릉(江陵). 자는 자수(字修), 호는 모암(慕庵). 아버지는 김천익(金天益)이며, 어머니는 김씨이다. 김덕숭(金德崇)[1373~1448]은 지금의 황해도 개성[옛 송도]에서 태어났다. 고려가 망하자 송도판윤으로 있던 아버지를 따라 지금의 진천군 백곡면 석현리 추자(楸子)마을에 정착하였다. 1393년(태조 2) 아버지의 뜻에...

  • 모의타작보리타작(-打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1월 14일에 수수깡으로 보리나 콩 모양을 만들고 이를 타작하여 풍년을 기원하는 풍속. 보리타작은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서 정월 14일 저녁에 잿간이나 두엄 더미 위에 수수깡의 흰 속으로 오곡과 지게·소·사람 등의 모양을 만들어 꽂아 두었다가 다음날 아침에 그것을 꺼내 타작하는 시늉을 하며 재를 털면서 한 해의 풍년을 기원하는 모의농경(模擬農耕) 의례...

  • 모정노은정 터(老隱亭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노원리 노곡마을에 있는 조선 후기 노은정의 터. 노은정은 충청북도 진천의 평산신씨 입향조인 신잡(申磼)[1541~1609]의 후손 정묵재(靜黙齋) 신협(申俠)이 건립한 정자이다. 모정 또는 모정골이라고도 한다. 신협은 노은정 앞에 조그마한 연못을 판 후 시냇물을 끌어들여 연꽃을 심었다고 한다. 이후 노은정은 신협의 후손인 신현복(申鉉福)의 아버지 대에 없어...

  • 모정골노은정 터(老隱亭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노원리 노곡마을에 있는 조선 후기 노은정의 터. 노은정은 충청북도 진천의 평산신씨 입향조인 신잡(申磼)[1541~1609]의 후손 정묵재(靜黙齋) 신협(申俠)이 건립한 정자이다. 모정 또는 모정골이라고도 한다. 신협은 노은정 앞에 조그마한 연못을 판 후 시냇물을 끌어들여 연꽃을 심었다고 한다. 이후 노은정은 신협의 후손인 신현복(申鉉福)의 아버지 대에 없어...

  • 목골들(牧-)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 구말장터마을에 있는 들. 목골들은 목골과 들로 나뉜다. 목골은 두 가지 관점에서 풀이된다. 하나는 못골의 변화형으로 보는 관점이다. 못골은 미파화(未破化)에 의해 몯골이 되고, 연구개음화(軟口蓋音化)에 의해 목골이 된다. 최초의 어형 못골은 ‘못이 있는 골짜기’를 뜻한다. 다른 하나는 처음부터 목골로 보는 관점이다. 목은 일찍부터 지명에 사용된 항(...

  • 목도리목서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1월 14일 소의 목에 복숭아나무 가지를 걸어 주는 풍속. 목서리는 백곡면 명암리와 문백면 문덕리 미래마을에서 음력 1월 14일에 소의 질병을 막고 건강하게 한 해를 보내기를 기원하며 소의 목에 복숭아나무 가지나 왼쪽으로 꼰 새끼줄을 걸어주는 세시풍속이다. 이를 목사리, 목도리, 소멍에, 소목사리 등으로도 일컫는다. 지역에 따라 복숭아나무 가지에 붉을...

  • 목사리목서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1월 14일 소의 목에 복숭아나무 가지를 걸어 주는 풍속. 목서리는 백곡면 명암리와 문백면 문덕리 미래마을에서 음력 1월 14일에 소의 질병을 막고 건강하게 한 해를 보내기를 기원하며 소의 목에 복숭아나무 가지나 왼쪽으로 꼰 새끼줄을 걸어주는 세시풍속이다. 이를 목사리, 목도리, 소멍에, 소목사리 등으로도 일컫는다. 지역에 따라 복숭아나무 가지에 붉을...

  • 목서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1월 14일 소의 목에 복숭아나무 가지를 걸어 주는 풍속. 목서리는 백곡면 명암리와 문백면 문덕리 미래마을에서 음력 1월 14일에 소의 질병을 막고 건강하게 한 해를 보내기를 기원하며 소의 목에 복숭아나무 가지나 왼쪽으로 꼰 새끼줄을 걸어주는 세시풍속이다. 이를 목사리, 목도리, 소멍에, 소목사리 등으로도 일컫는다. 지역에 따라 복숭아나무 가지에 붉을...

  • 목성(木星)조명희(趙明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개항기에 활동한 충청북도 진천군 출신의 문학가. 조명희(趙明熙)는 본관은 양주(陽州)이고, 호는 포석(抱石)·목성(木星), 필명은 적로(笛蘆)이다. 시인이자 소설가, 희곡작가인 조명희는 1894년(고종 31) 8월 10일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벽암리 수암부락[숫말]에서 조병행과 연일정씨와의 4남 2녀 중 막내로 태어났다. 조명희는 가난한 집안에 태어나 소년기를 진천에서 보내며 소...

  • 못 따먹기못치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서 겨울철에 못을 이용하여 승부를 겨루는 놀이. 못치기는 끝을 뾰족하게 만든 쇠못이나 대못[竹釘]·나무못 등을 땅에 꽂거나 꽂힌 못을 쓰러뜨려 승부를 겨루는 민속놀이이다. 이를 ‘못 따먹기’라고도 일컫는다. 못치기는 어린이들의 어깨 힘과 목표를 적중시키는 집중력을 기르고, 겨울철 추위를 이기는 데 도움이 되는 놀이이다. 못치기의 놀이 방법은 두 가지...

  • 못치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서 겨울철에 못을 이용하여 승부를 겨루는 놀이. 못치기는 끝을 뾰족하게 만든 쇠못이나 대못[竹釘]·나무못 등을 땅에 꽂거나 꽂힌 못을 쓰러뜨려 승부를 겨루는 민속놀이이다. 이를 ‘못 따먹기’라고도 일컫는다. 못치기는 어린이들의 어깨 힘과 목표를 적중시키는 집중력을 기르고, 겨울철 추위를 이기는 데 도움이 되는 놀이이다. 못치기의 놀이 방법은 두 가지...

  • 몽촌(夢村)꿈마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에 속하는 자연마을. 임진왜란 때 채씨의 조상인 박당골이 꿈에서 이곳으로 피난하라는 현몽을 받아 터를 잡아 정착하였다고 하여 꿈마을[몽촌]이라 하였다. 꾸말·구말이라고도 한다. 또는 마을 안에 강습소가 있어 인근 학동들에게 초등교육을 실시하여 문맹을 퇴치함에 따라 몽촌이라는 이름이 붙었다고도 한다. 전설에 따르면, 한 선비가 용왕의 아들이 현몽한 대로...

  • 몽촌지상몽미동 제언(上蒙未洞堤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에 있는 조선시대 제언. 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용몽리에는 상몽미동 제언과 하몽미동 제언(下蒙未洞堤堰)이 있다. 두 제언은 덕산읍 용몽리 안구말 동-서에 위치하는데, 상몽미동 제언은 하몽미동 제언과 구분하여 상몽미동(上蒙未洞) 제언이라 불린다. 순채(蓴菜) 자생지로 유명하며, 몽촌지·상몽촌지라고도 부른다. 『여지도서(輿地圖書)』에 상몽미동 제언은 “현...

  • 무부(武夫)장필무(張弼武)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무신. 본관은 구례(求禮). 자는 무부(武夫), 호는 백야(栢冶). 판관 장승(張丞)의 7세손으로 할아버지는 장사종(張嗣宗)이고, 아버지는 장근(張謹)이다. 장필무(張弼武)[1510~1574]는 1543년(중종 38) 무과에 급제하여 부산진첨절제사·제주목사·만포진첨절제사를 지냈다. 종사관(從事官)으로 명나라에 다녀온 뒤 온성판관으로 나가 변방의 경비...

  • 무수저수지(-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 구암리에 있는 농업 관개용 저수지.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의 서부는 고도의 구릉성 산지이며 차령산맥(車嶺山脈)의 연속으로, 남부는 진천군 이월면과 연속된 진천평야의 일부이며, 고도 200~400m 이하의 평지가 미호천(美湖川)의 지류인 회죽천(會竹川) 유역에 발달되어 있으며, 회죽천 상류에 구암저수지(鳩岩貯水池)가 있어 수리에 용이하다. 무수저수지는 1...

  • 무용(舞踊)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에서 음악에 맞추어 율동적인 동작으로 감정과 의지를 표현하는 예술 분야. 무용은 인간이 취락 집단을 형성하면서부터 자연에 대한 외경(畏敬)과 공포에서 벗어나기 위한 한 방편으로 종교 의식이나 무속 행사의 형태로 나타났다. 이후 왕권 정치가 확립되면서 오늘날과 같은 무용 본래의 개념으로 인식되기 시작하였고, 궁중에서는 전문 무용가를 두고 궁궐의 연례(宴禮)에 이용하였...

  • 무우자(無憂子)이하곤(李夏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유학자이자 장서가.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재대(載大)이며, 호는 담헌(澹軒)·소금산초(小金山樵)·무우자(無憂子)·금산병부(金山病夫)·담옹(澹翁)·담헌거사(澹軒居士)·담암(澹庵). 할아버지는 벽오(碧梧) 이시발(李時發)의 셋째 아들인 좌의정 이경억(李慶億)이며, 아버지는 문형(文衡)이었던 이인엽(李寅燁)이고, 어머니는 임천조씨(林川趙氏)로 인천부...

  • 무제봉(武帝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신계리·노원리와 백곡면 성대리·명암리에 걸쳐 있는 산. 무제봉(武帝峰)[574m]은 무제(武帝)와 봉(峰)으로 나뉜다. 무제는 무제골·무제당터·무제동·무제둠벙·무제들·무제바위·무제봉·무제산·무제터 등 지명에 많이 나타나는 전부 요소이다. 여기서 무제는 무우제(舞雩祭)를 가리킨다. 무우제는 기우제(祈雨祭)와 같은 말이다. 즉 ‘하지가 지나도록 가물 때 비가...

  • 무제산(武帝山)무제봉(武帝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신계리·노원리와 백곡면 성대리·명암리에 걸쳐 있는 산. 무제봉(武帝峰)[574m]은 무제(武帝)와 봉(峰)으로 나뉜다. 무제는 무제골·무제당터·무제동·무제둠벙·무제들·무제바위·무제봉·무제산·무제터 등 지명에 많이 나타나는 전부 요소이다. 여기서 무제는 무우제(舞雩祭)를 가리킨다. 무우제는 기우제(祈雨祭)와 같은 말이다. 즉 ‘하지가 지나도록 가물 때 비가...

  • 무한선율(無限旋律)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의 여성 공무원들로 구성된 사회봉사 단체. 무한선율(無限旋律)은 충청북도 진천 지역 여성 공무원의 사회 참여 확대 및 지위 향상과 회원 상호간의 친목 도모를 위해 2003년 9월 설립되었다. 무한선율이란 음악 연주에 있어 연주를 끝내지 않고 자유롭게 계속되는 음률을 말하는 것으로, 진천군 여성 공무원들로 구성된 무한선율도 한마음으로 화합하며 지속적으로 발전해 나가자...

  • 묵사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읍내리에 있는 서예 및 채묵화 동아리. 묵사랑은 진천군 지역 주민들에게 동양의 미를 살린 대표적인 문화예술인 서예와 채묵화의 보급을 통하여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지역민이 다양한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2007년 3월 1일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읍내리 122-40[중앙동7길 9]에서 결성되었다. 2007년 3월부...

  • 묵재(默齋)허적(許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광혜원면에 활동 흔적이 남아 있는 조선 후기의 고위 문신. 조선후기 현종·숙종 대 온건파 남인세력인 탁남(濁南)의 영수로 활약한 고위 문신이다. 본관은 양천(陽川)이며, 자는 여차(汝車)이고, 호는 묵재(默齋)·휴옹(休翁)이다. 허초(許礎)의 증손으로 조부는 허잠(許潛)이고, 아버지는 부사 허한(許僩)이다. 24세인 1633년(인조 11) 생원·진사시의 양시에 합...

  • 묵정재(墨静斎)신협(申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평산(平山). 호는 묵정재(墨靜齋). 아버지는 오위도총부부총관을 지낸 신한장(申漢章)이다. 신협(申俠)은 지극한 효성으로 부모를 모셨다. 부모가 병이 나시자 손가락을 베어 피를 내어 먹이고, 다리의 살을 베어 먹이기도 하였다. 좌승지(左承旨)에 증직되었다....

  • 문강도예의 자부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문강도예 캠프는 이성기 씨 가족이 힘을 합쳐 운영하는 곳이다. 캠프에서 하는 체험 중 비누 만들기와 염색 등은 이성기 씨 딸이 권위자라고 한다. 천연 염색의 경우 진천군에 의뢰하여 함께 하는데, 요즘은 나이가 들어서인지 딸의 순발력을 못 따라간다고 이성기 씨가 멋쩍게 웃는다. 문강도예는 1996년 폐교된 신덕초등학교를 빌려서 문을 열었다. 벌써 14년째 운영되고 있는 것이다. 처...

  • 문강도예캠프(文江圖藝學習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백곡면 성대리에 있는 도자기 체험 학습장. 문강 도예 학습원(文江圖藝學習院)은 도자기를 소재로 한 각종 체험과 들꽃 및 동물을 관찰하고 다양한 놀이를 통한 정서 함양과 자연·역사 등을 이해하고 소중함을 깨닫게 하기 위하여 설립되었다. 문강 도예 학습원은 전국 최초로 전통 도예와 캠프를 접목하여 체계화한 시설로 30여 년간 체험 활동 학습원을 운영하고 있다. 도자기...

  • 문계(文階)이승연(李升淵)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효자이자 문신. 본관은 전주(全州). 초명은 뇌연(雷淵), 자는 문계(文階)·태초(太初), 호는 연재(衍齋). 세종의 별자(別子)인 광평대군(廣平大君)의 후손으로 아버지는 군위현감 이의화(李義和)이며, 어머니는 통덕랑 유언(兪彦)의 손녀이다. 이승연(李升淵)[1767~1829]은 유서 깊은 가정에서 시(詩)와 예(禮)의 교육을 받아 선행을 닦고 배우...

  • 문덕리(文德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당시 문방면(文方面)의 ‘문(文)’자와 동덕리(東德里)의 ‘덕(德)’자를 따서 문덕리(文德里)라 하였다. 조선 말기 진천군 문방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일제의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미래리·동덕리·창대리·원암리를 병합하여 문덕리라 하고 문방면과 백락면의 이름을 딴 문백면에 편입하였다. 남서쪽에 양천산(凉泉山...

  • 문덕리 느티나무(文德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문덕리에 있는 수령 약 300년의 보호수. 느티나무는 낙엽 활엽 교목으로, 홍주수·정자나무·귀목 등으로도 불린다. 어린 나무는 나무껍질이 반들반들한 반면, 늙은 나무는 거북등처럼 갈라진다. 길이 2~7㎝ 정도인 잎은 황록색으로 변하며, 4~5월 한 나무에 암꽃과 수꽃이 따로 핀다. 피목(皮目)[껍질눈]은 길어지며 잔가지는 가늘고 어린 것은 잔털이 있다. 부...

  • 문도(文度)이거이(李居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청주(淸州). 자는 낙천(樂天), 호는 청허당(淸虛堂) 또는 청허자(淸虛子). 평장사(平章事) 이공승(李公升)의 6세손으로 문간공 이정(李挺)의 넷째 아들이다. 이거이(李居易)는 1348년(충목왕 4) 지금의 진천군 문백면 사양리에서 태어났다. 고려 말에 문과에 급제하여 벼슬길에 나아갔으며, 관직이 참찬문하부사(參贊門下府事)에 이르렀다...

  • 문명학교상산학교(常山學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읍내리에 있던 사립 보통학교. 상산학교는 교육을 통해 인재를 양성하여 당시 기울어져 가는 국운을 바로 잡고자 설립되었다. 1905년 을사조약이 체결되어 외교권이 일본에게 박탈되자 국권을 회복하는 길은 구미 선진 국가의 교육 방법을 도입하여 문명인을 양성하는 길밖에 없다고 판단한 이상직(李相稷)은 같은 해 10월 28일 고향인 충청북도 진천으로 내려와 사립...

  • 문백 특수미 산직작목반(文白-米-斫木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계산리에 있는 쌀 작목반. 쌀의 주 생산지인 충청북도 진천군에서는 광역친환경농업단지를 조성하여 유기 축산과 연계한 자연 순환 농법을 적극 추진, 생산비를 절감하고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는 등의 다양한 농업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문백 특수미 산직작목반은 1995년 12월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하여 점점 늘어 가고 있는 수입 농산물에 대해 경쟁력을 갖...

  • 문백 특수미 석곡작목반(文白-米-斫木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계산리에 있는 쌀 작목반. 문백 특수미 석곡작목반은 11호의 농가를 구성원으로 하여 쌀 등의 농산물을 공동 생산 및 출하하기 위해 만들어진 작목반이다. 고품질의 안전 농산물 생산으로 수입 농산물에 대응하고 농가의 소득 향상을 위해 설립되었다. 1995년 12월에 결성하였으며 2004년 9월 승인을 받아 현재에 이른다. 토양 미생물제를 사용하며 지력 회복에...

  • 문백(文伯)이인환(李寅煥)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문백(文伯), 호는 생곡(生谷). 익재(益齋) 이제현(李齊賢)의 후손이다. 증조부는 이대건(李大建)이고 할아버지는 벽오(碧梧) 이시발(李時發)이며, 아버지는 지제교(知製敎)·이조판서를 지낸 이경휘(李慶徽)이고, 어머니는 심대복(沈大復)의 딸이다. 큰아버지 이경연(李慶衍)에게 입양되었다. 동생으로 매산(梅山) 이인혁(...

  • 문백게이트볼장(文百-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봉죽리에 있는 게이트볼 경기장. 노인 인구의 증가로 건강한 신체활동에 대한 필요성이 증가함에 따라 노인들에게 적합한 운동인 게이트볼 동호인의 활동이 확대되었다. 이에 1990년 문백게이트볼장이 조성되었다. 600㎡의 면적에 실외구장 3면과 탕비실·화장실 등의 시설이 구비되어 있다. 현재 문백게이트볼클럽에서 사용하고 있으며 권오덕 회장 외 10여 명의 회원이...

  • 문백면(文白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에 있는 행정구역. 1914년 문방면(文方面)의 ‘문(文)’자와 백락면(白洛面)의 ‘백(白)’자를 따서 문백면(文白面)이라 하였다. 조선 말기 진천군 문방면 지역으로 22개 통리를 관할하였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백락면의 상반(上泮)·下泮(하반)·大陰(대음)·석복·분사(分士)·어은(漁隱)·봉암(鳳岩)·산직(山直)·낙계(洛溪)·신리(新里)·하대음(下大陰)...

  • 문백면사무소(文白面事務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옥성리에 있는 문백면 관할 행정 기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은 진천군의 남서쪽 약 11㎞에 위치하고 있으며 북서쪽으로 진천읍, 동쪽으로 초평면, 서쪽으로 충청남도 천안시 동면, 남쪽으로 충청북도 청원군 오창면과 접하고 있다. 문백면사무소는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의 행정, 민원 및 주민의 복리 증진과 관련된 업무를 총괄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1914년 3월...

  • 문백장로교회(文白長老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옥성리에 있는 대한예수교장로회 소속의 교회.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1956년 7월 18일 전도사 민병억·박봉규·여정철·박영규 등이 문백면 계산리에서 처음 집회를 가졌고 1958년 1월 8일 봉죽리 바사리로 집회 장소를 옮겨 예배를 보다가 1959년 4월 9일 봉죽리 1-2번지로 예배 장소를 다시 옮겼다. 그리...

  • 문백전기전자농공단지(文白電氣電子農工團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사양리와 문덕리에 걸쳐 있는 농공단지. 농공단지란 1983년 제정된 「농어촌소득원개발촉진법」에 따라 농촌 지역에 공업을 유치하여 농촌 경제의 균형 있는 발전을 기하고, 나아가 지방 재정 확충 및 주민 소득 증대를 통한 도시와 농어촌 간의 지역 격차를 완화하기 위해 조성된 공업단지를 가리킨다. 문백전기전자농공단지는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지역의 고용을 창출해...

  • 문백초교문백초등학교(文白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봉죽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더불어 살아가는 도덕적인 어린이, 탐구력을 길러 미래를 여는 어린이, 미래를 개척하는 창의적인 어린이, 신바람 나게 활동하는 어린이, 아름다움을 느낄 줄 아는 어린이, 스스로 가꾸어 나가는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교훈은 ‘슬기롭게 생각하고[創意], 바르게 행동하며[正直], 튼튼하게 자라는 어린이[健康]이다. 19...

  • 문백초교 은탄분교문백초등학교 은탄분교장(文白初等學校銀灘分校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은탄리에 있던 공립 문백초등학교 은탄분교장. 더불어 살아가는 도덕적인 어린이, 탐구력을 길러 미래를 여는 어린이, 미래를 개척하는 창의적인 어린이, 신바람 나게 활동하는 어린이, 아름다움을 느낄 줄 아는 어린이, 스스로 가꾸어 나가는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삼았다. 1957년 12월 17일 문백국민학교 은탄분교장으로 설립되어, 1958년 4월 9일 은성부...

  • 문백초등학교(文白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봉죽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더불어 살아가는 도덕적인 어린이, 탐구력을 길러 미래를 여는 어린이, 미래를 개척하는 창의적인 어린이, 신바람 나게 활동하는 어린이, 아름다움을 느낄 줄 아는 어린이, 스스로 가꾸어 나가는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고 있다. 교훈은 ‘슬기롭게 생각하고[創意], 바르게 행동하며[正直], 튼튼하게 자라는 어린이[健康]이다. 19...

  • 문백초등학교 은탄분교장(文白初等學校銀灘分校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은탄리에 있던 공립 문백초등학교 은탄분교장. 더불어 살아가는 도덕적인 어린이, 탐구력을 길러 미래를 여는 어린이, 미래를 개척하는 창의적인 어린이, 신바람 나게 활동하는 어린이, 아름다움을 느낄 줄 아는 어린이, 스스로 가꾸어 나가는 어린이 육성을 교육목표로 삼았다. 1957년 12월 17일 문백국민학교 은탄분교장으로 설립되어, 1958년 4월 9일 은성부...

  • 문봉리(文鳳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당시 문성리(文城里)의 ‘문(文)’자와 봉평리(鳳坪里)의 ‘봉(鳳)’자를 따서 문봉리(文鳳里)라 하였다. 조선 말기 진천군 서암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1914년 일제의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문성리·의곡리·율목리·봉평리·용소리를 병합하여 문봉리라 하고 군중면에 편입하였다. 1917년 군중면을 진천면으로 개칭하였고,...

  • 문봉리 느티나무(文鳳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문봉리에 있는 수령 170년의 보호수. 문봉리 느티나무는 높이 14m, 가슴높이 둘레 4.2m, 뿌리 부분 둘레 1.5m, 나무갓 너비 16m이다. 문봉리 느티나무는 1982년 11월 11일 노거수로서 보호수로 지정되었다. 관리면적은 5㎡이고, 공명식이 관리를 하고 있다. 나무 아래는 흙으로 되어 있고, 안쪽에 나무에 대해 설명한 표지판이 있다. 사면이 개...

  • 문삼(文三)안상욱(安商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순흥(順興). 자는 문삼(文三), 호는 가산(可山). 진사(進士) 안형(安泂)의 9세손이다. 안상욱(安商郁)은 상중에 유복자로 태어나 할아버지 슬하에서 장성하였다. 할아버지가 병중에 누워 계실 때 어머니가 할아버지를 병간하면 약국으로 달려가 약을 지어 왔고, 약을 달일 때는 할아버지 곁을 떠나지 않고 병간했으며, 어머니가 다리를 찔러 피를 내어...

  • 문상교회(文祥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 사양리에 있는 기독교대한감리회 소속의 교회. 지역 사회에 하나님의 뜻을 펼치고 구원의 역사를 이루어가기 위해 설립되었다. 1974년 12월 4일 진천교회 여선교회의 요청으로 교회를 개척했으며 정상문 전도사가 부임하였다. 당시 이상순의 가정에서 부인 이명희 집사를 비롯하여 윤정숙 집사와 이순예 집사 등의 가정 예배를 시작으로 교회가 설립되었다. 이어 1975...

  • 문상초등학교(文祥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문백면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기본적인 예절과 질서 의식을 함양하여 이웃과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씨를 가진 어린이, 열심히 배우고 소질을 계발하여 스스로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힘을 가진 어린이, 자연과 사회 현상을 잘 보고 생각하여 과학적으로 탐구하고 처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어린이, 보건과 안전의 기본 지식과 능력을 습득하여 건강한 체력과 정신을 가진 어린이,...

  • 문수암 석조여래입상진천 지암리 석조여래입상(鎭川芝岩里石造如來立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지암리 만성사[문수암]에 있는 고려 전기 불상. 미륵산(彌勒山) 높은 산봉우리 가까이 있던 것을 1970년대에 수습하여 현재의 위치인 만성사 대웅전 옆으로 옮겼다. 전체 높이는 180㎝이며 불신의 상태는 양호한 편이다. 광배와 대좌는 전하지 않는다. 민머리 정수리 부분의 높고 큼지막한 육계가 풍성한 느낌을 준다. 눈·코·입 등은 두드러지지 않고 매우 인간적...

  • 문안산성(文案山城)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문봉리와 사석리 문안산에 있는 삼국시대 산성. 문안산(文案山)[420m]은 사방의 전망이 대단히 좋은 전략적 요충지로, 문안산성(文案山城)은 삼국시대에 이미 축조되어 주로 진천의 남쪽 방면을 방어하였을 것으로 보인다. 충청북도 청주시에서 국도 17호선을 따라 진천군으로 진입하다 보면 진천읍 문봉리와 사석리 사이의 속칭 ‘잣고개’가 나온다. 잣고개 왼쪽으로...

  • 문울김사혁(金斯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무신. 본관은 강릉(江陵). 자는 문울(文蔚), 호는 절정. 아버지는 고려 후기의 무신 총랑 김광갑이다. 김사혁(金斯革)은 1361년 홍건적의 침입으로 공민왕이 피난하는 등 위기에 처하였을 때 이들을 막은 공으로 이등공신이 되었다. 부모와 처에게 봉작하고 아들에게 7품 관직을 주었으며, 토지와 노비를 하사하였다. 1376년 왜구가 부여를 침략하고 노...

  • 문원(汶園)홍승헌(洪承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이자 독립운동가. 개항기 소론 양명학 계열의 문신으로 일제의 강점 이후에는 만주로 망명하여 독립운동기지 건설에 참여한 우국지사이다. 본관은 풍산(豐山). 자는 문일(文一), 호는 문원(文源). 정조 때 이조판서와 대제학을 지낸 이계(耳溪) 홍양호(洪良浩)의 5세 종손으로, 고조할아버지 홍낙원(洪樂源)과 증조할아버지 홍경모(洪敬謨)가 모두 이조판서를...

  • 문일(文一)홍승헌(洪承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개항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이자 독립운동가. 개항기 소론 양명학 계열의 문신으로 일제의 강점 이후에는 만주로 망명하여 독립운동기지 건설에 참여한 우국지사이다. 본관은 풍산(豐山). 자는 문일(文一), 호는 문원(文源). 정조 때 이조판서와 대제학을 지낸 이계(耳溪) 홍양호(洪良浩)의 5세 종손으로, 고조할아버지 홍낙원(洪樂源)과 증조할아버지 홍경모(洪敬謨)가 모두 이조판서를...

  • 문정(文貞)이공승(李公升)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고려 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문신. 본관은 청주(淸州). 자는 달부(達夫), 호는 추월재(秋月齋). 고려 태조 때의 공신인 이희능(李希能)의 6세손이다. 이공승(李公升)은 어려서부터 총명하였으며 문장이 탁월하였다. 인종 때 문과에 급제하여 직한림원(直翰林院)이 되었으며, 뒤이어 우정언(右正言)을 지냈다. 1148년(의종 2) 전중시어사(殿中侍御史)로서 사신이 되어 금나라에 다녀...

  • 문학(文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인간의 사상과 감정을 언어와 문자로 표현하는 예술 및 그 작품. 충청북도는 한국 근대문학에서 뚜렷한 업적을 남긴 작가들이 대거 포진하고 있다. 괴산의 홍명희, 옥천의 정지용, 청원군 남이면의 김팔봉, 보은군 회인면의 오장환, 음성의 이무영, 그리고 진천 지역에서는 조명희(趙明熙)[1894~1938]와 조벽암(趙碧巖)[1908~1985]을 제외하고는 한국 근...

  • 문학공원(文學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교성리에 있는 도시공원. 충청북도 진천군은 체육 활동을 통한 건전한 문화 정착 및 군민의 건강 증진을 도모하고 휴식 공간을 제공하기 위하여 문학공원을 조성하게 되었다. 2005년 2월 25일 도시계획사업[문학공원 조성] 실시계획인가를 고시하여 같은 해 10월 7일부터 2006년 2월 3일 문학공원 실시설계를 완료하였다. 2006년 5월 1일부터 5월 30일...

  • 문화·예술(文化藝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에서 음악, 미술, 연극, 영화 등의 분야에서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활동 또는 그 작품. 진천군에서 이루어지는 문화·예술 활동은 매우 제한적이지만, 그럼에도 지역민들을 위한 연극·영화·공연들이 행해지고 있으며, 관광객을 모으고 지역을 알리기 위한 생거진천문화축제가 개최되고 있어 점차 활성화되어 가고 있다. 진천군에서 이루어지는 연극과 영화 활동은 학교나 소규모 단체를...

  • 문화류씨문화유씨(文化柳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유차달을 시조로 하고, 유헌민을 입향조로 하는 충청북도 진천군 세거성씨. 문화유씨(文化柳氏) 시조 유차달(柳車達)은 유주(儒州) 지방의 부호로, 태조 왕건(王建)이 견훤(甄萱)을 정벌할 때 군량 보급의 어려움을 알고 사재를 털어 수레 1,000량을 제작하여 군량을 보급한 공으로 익찬벽상공신(翊贊壁上功臣)으로 서훈되고 벼슬이 대승(大丞)에 올랐다. 그 후 8대손 유경(柳璥)은 고종...

  • 문화유씨(文化柳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유차달을 시조로 하고, 유헌민을 입향조로 하는 충청북도 진천군 세거성씨. 문화유씨(文化柳氏) 시조 유차달(柳車達)은 유주(儒州) 지방의 부호로, 태조 왕건(王建)이 견훤(甄萱)을 정벌할 때 군량 보급의 어려움을 알고 사재를 털어 수레 1,000량을 제작하여 군량을 보급한 공으로 익찬벽상공신(翊贊壁上功臣)으로 서훈되고 벼슬이 대승(大丞)에 올랐다. 그 후 8대손 유경(柳璥)은 고종...

  • 물기재(勿欺齋)유수응(柳秀應)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문화(文化). 자는 자화(子和), 호는 물기재(勿欺齋). 아버지는 유심원(柳心源)이다. 유수응(柳秀應)은 1864년(고종 1) 증광진사시에 3등 98위로 입격하였으며, 수직으로 동지(同知)에 올랐다. 전심으로 경학을 연구하였으며, 유고(遺稿)가 있다고 전해진다. 『상산지(常山誌)』에 관련 내용이 수록되어 있다....

  • 물재(勿齋)유득배(柳得培)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유학자. 본관은 문화(文化). 자는 양숙(養叔), 호는 물재(勿齋). 현감 유헌민(柳獻民)의 6세손이다. 유득배(柳得培)는 겸재(謙齋) 하홍도(河弘度)의 문하에서 수학하였으며, 특히 『소학(小學)』의 강론에 힘썼다. 덕성이 중후하고 문장이 뛰어나 고을에서 이름이 났다. 향공(鄕貢)으로 천거되었으나, 요절하여 고을 사람들이 모두 애석해하였다. 진천군에...

  • 뭉치세 뭉치세 이 모판을 뭉치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진천군 용몽리 농요는 덕산읍 용몽리 일원에서 행해지던 민요이다. 경로 효친 사상을 담고 있으며, 농부들의 피로를 잊고 흥을 돋우는 노래이자 진천 지역의 대표적인 무형문화재로서 농촌 사람들의 고된 일에 힘을 주는 농요이다.  용몽리 농요를 듣기 위해 용몽리 농요단이 정기적으로 연습을 하는 날 찾아갔다. 아침 일찍부터 농요단 사람들은 옷을 다 갖춰 입고 농요 연습을 준비하면서 소소한...

  • 미선나무(尾扇-)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초평면 용정리에서 서식하는 쌍떡잎식물 물푸레나무목 물푸레나무과의 낙엽 활엽 관목. 미선나무는 세계적으로도 희귀한 식물로 조선육도목(朝鮮六道木), 원편목(圓扁木), 시과육도목(翅果六道木), 단편목(團扁木)이라고도 한다. 미선나무의 학명 아벨리오필럼 디스티쿰(Abeliophyllum distichum)에서 아벨리오필럼은 댕강나무 잎을 닮아서 유래되었으며, 디스티쿰은...

  • 미선나무 군락지(美扇-群落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에 있는 미선나무 군락지. 미선나무 군락지는 충청북도 괴산군 3곳, 영동군 2곳, 전라북도 부안군 3곳 등 모두 8곳이며 이 가운데 6곳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관리 면적은 모두 2,000~3,000㎡에 불과하다. 1962년 천연기념물 제14호로 지정된 진천 일대 미선나무 군락지는 불법 채취로 훼손돼 7년 만에 천연기념물에서 해제되었다. 2009년 4월 20일...

  • 미술(美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의 세계상과 인간상을 미적·조형적으로 표현하는 예술. 한반도에는 선사시대부터 사람이 살아오면서 여러 시대에 걸쳐 다양한 미술 문화가 전개되었으며, 이는 남겨진 유물이나 문헌 자료로 확인되고 있다. 진천군의 경우, 통일신라시대까지는 미술 활동의 흔적이 드물지만 고려시대부터는 불교 미술이나 공예 면에서 중요한 자취들을 남겼다. 삼국시대 이후 고분에서 발굴된 고분 미술과...

  • 미원~초평길지방도 511호선(地方道-號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초평면 진암리에 걸쳐 있는 도로. 지방도는 도내의 주요 도시를 연결하는 간선 도로망으로서 도지사가 노선을 지정하며 관리한다. 지방도 511호선은 1995년 10월 27일 충청북도 고시 제1995-113호의 지방도로 구역 변경 고시와 2003년 1월 17일 충청북도 고시 제1995-113호의 도로구역 결정[변경] 고시에 의거하여 노선 지정령이 제정되었다. 지방도 5...

  • 미잠리(美蠶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에 속하는 법정리. 1914년 일제가 행정구역을 통폐합하며 생긴 지명으로, 미잠리(美蚕里)는 미곡리(美谷里)의 미(美)와 잠두리(蚕頭里)의 잠(蚕)을 따서 생긴 지명이다. 미잠리는 본래 월촌면의 지역으로 1914년 일제의 행정구역 통폐합 정책에 따라 미곡리·쌍호리·잠두리 및 음성군 대조면 미곡리, 사다면 사신리의 각 일부를 병합하여 미잠리라 하고, 이곡면과...

  • 미잠리 유적(鎭川美蠶里遺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미잠리에 있는 삼국시대부터 고려시대까지의 생활 유적지. 미잠리 유적은 상산초등학교 근처 최통마을과 갯말로 들어가는 소로를 따라 들어가면 계곡이 나오는데 그 남서쪽에 있는 밭 일대에 해당한다. 수습되는 유물은 회청색 경질토기가 주류를 이룬다. 평행타날문이 주로 시문되어 있고 회전손질 흔적이 있다. 회청색 경질토기의 구연부에는 2줄의 횡침선을 사이에 두고 손톱...

  • 미호저수지두타산의 저녁노을에 종소리가 들리는 초평저수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진천군의 대표 저수지인 초평저수지(草坪貯水池)는 충청북도에서 가장 큰 저수지이며, 충주호와 함께 가장 이름이 알려진 낚시터이다. 초평면 동남쪽으로 5㎞ 떨어진 미호천(美湖川) 상류를 막은 영농 저수지로 진천군뿐만 아니라 청원군 6개면에 물을 공급한다. 초평저수지는 1942년 공사를 시작하여 1958년 한미 협조로 준공하였다. 몽리 면적[저수지 등에서 물이 닿는 면적]이 늘어나고...

  • 미호종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군의 미호천과 백곡천 등지에서 서식하는 미꾸리과에 속하는 민물고기. 미호종개는 극히 적은 개체가 서식하고 있는 취약종으로 대한민국의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보호받고 있다. 미호종개처럼 종개로 이름이 끝나는 민물고기에는 참종개, 기름종개가 있다. 몸길이는 6~7㎝이며, 몸은 가늘고 길며 꼬리자루의 뒤쪽이 앞쪽보다 더 옆으로 납작하다. 눈 밑에 끝이 둘로 갈라진 가시가 있...

  • 미호천(美湖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음성군 부용산에서 발원하여 진천군 이월면·덕산면·초평면을 거쳐 청원군 부용면 부강리에서 금강으로 흘러드는 하천. 미호천(美湖川)은 글자 그대로 ‘아름다운 호수를 이루면서 흐르는 내’이기에 붙은 이름이다. 미호천은 충청북도 음성군 부용산(芙蓉山)[644m] 남쪽에서 발원하여 남쪽으로 흘러 삼성면의 중심부를 지나 대소면에 이르러 본대천(本垈川)을 받아들이고, 진천군 이월면에...

  • 민간서사문학설화(說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옛날부터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설화는 ‘이야기’의 학술적 용어이며, 민화(民話)·석화(昔話)·민간서사문학 등으로도 통용된다. 설화는 말로 구연된다는 점에서 어느 한 개인에 의해 글로 지어진 소설과는 구별된다. 서사문학이라는 점에서 주관적 정감을 노래한 서정민요나 교훈적 의미가 주가 되는 속담과는 다르고, 산문문학이라는 점에서 노래로 불리는 민요나 무가 또...

  • 민간신앙(民間信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의 민간에서 오래 전부터 믿어져 온 신앙. 민간신앙은 민간에서 오래 전부터 전해 내려오는 종교적 또는 주술적 믿음 체계를 말하는데, 일반 종교처럼 교리나 교단이 체계화된 것이 아니라 일반 민중들의 생활 속에서 예전부터 전승되어 오는 자연적 신앙을 의미한다. 자연적 종교란 인간 본연의 종교적 욕구에서 발생하여 민간에서 일상적으로 믿어 온 신앙의 질서와 체계를 말한...

  • 민속(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 주민의 생활인 동시에 생활의 계속, 또는 반복에서 이룩되어 전승되는 민간 공동의 습속. 민속(民俗)은 사람들이 모여 사는 집단마다 고유하게 전해 내려오는 생활양식이나 풍습·미신·속담·민담·전설·신화 등을 포함한 구전문학, 그리고 음악·무용 등의 문화 양식을 한데 묶어 이르는 말이다. 사회 집단이 주변의 자연환경과 다른 사회집단, 더 나아가 집단이 속해 있는 국...

  • 민속경기민속놀이(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적이고 향토색이 담긴 놀이. 전통사회에서 놀이는 인간의 생계 수단과 관련이 있는 행위와 일에 해당되는 활동을 제외한 신체적·정신적 활동의 모든 것을 일컫는다. 특히 민속놀이는 오랜 세월 동안 민속사회에서 향토색을 지니고 민중에 의해 전승되어 해마다 행하여 오는 놀이를 말한다. 이를 전통놀이, 전통유희, 민속경기, 민속유희, 민속오락, 민속...

  • 민속놀이(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적이고 향토색이 담긴 놀이. 전통사회에서 놀이는 인간의 생계 수단과 관련이 있는 행위와 일에 해당되는 활동을 제외한 신체적·정신적 활동의 모든 것을 일컫는다. 특히 민속놀이는 오랜 세월 동안 민속사회에서 향토색을 지니고 민중에 의해 전승되어 해마다 행하여 오는 놀이를 말한다. 이를 전통놀이, 전통유희, 민속경기, 민속유희, 민속오락, 민속...

  • 민속문학구비전승(口碑傳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구전되어 오는 구비문학. 구비전승(口碑傳承)은 진천 지역에서 일반 민중에 의해 글로 기록되지 않고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문학이다. 이를 구비문학·구전문학·구비전승문학·민속문학 등으로도 부른다. 구비문학은 말로 의사표현을 하기 시작한 원시시대부터 시작해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이어져 오고 있는 문학이다. 진천의 구비문학 역시 오래 전부터 형성되어 온 진천의 역...

  • 민속예능민속놀이(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적이고 향토색이 담긴 놀이. 전통사회에서 놀이는 인간의 생계 수단과 관련이 있는 행위와 일에 해당되는 활동을 제외한 신체적·정신적 활동의 모든 것을 일컫는다. 특히 민속놀이는 오랜 세월 동안 민속사회에서 향토색을 지니고 민중에 의해 전승되어 해마다 행하여 오는 놀이를 말한다. 이를 전통놀이, 전통유희, 민속경기, 민속유희, 민속오락, 민속...

  • 민속오락민속놀이(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적이고 향토색이 담긴 놀이. 전통사회에서 놀이는 인간의 생계 수단과 관련이 있는 행위와 일에 해당되는 활동을 제외한 신체적·정신적 활동의 모든 것을 일컫는다. 특히 민속놀이는 오랜 세월 동안 민속사회에서 향토색을 지니고 민중에 의해 전승되어 해마다 행하여 오는 놀이를 말한다. 이를 전통놀이, 전통유희, 민속경기, 민속유희, 민속오락, 민속...

  • 민속유희민속놀이(民俗-)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적이고 향토색이 담긴 놀이. 전통사회에서 놀이는 인간의 생계 수단과 관련이 있는 행위와 일에 해당되는 활동을 제외한 신체적·정신적 활동의 모든 것을 일컫는다. 특히 민속놀이는 오랜 세월 동안 민속사회에서 향토색을 지니고 민중에 의해 전승되어 해마다 행하여 오는 놀이를 말한다. 이를 전통놀이, 전통유희, 민속경기, 민속유희, 민속오락, 민속...

  • 민요(民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의 민중 속에서 자연스럽게 만들어져 전해 내려오는 노래. 진천군은 충청북도의 서북부에 위치하면서 동쪽은 음성과 괴산, 서쪽은 충남의 천안, 남쪽은 청원, 북쪽은 경기도 안성군에 접하고 있다. 동부와 남부에는 미호천과 그 지류인 회죽천, 백곡천, 초평천 유역에 넓고 비옥한 평야가 발달되어 있어 도내의 유수한 쌀 생산지로 꼽힌다. ‘생거진천(生居鎭川)’이라는 말은...

  • 민정(民庭)이상직(李相稷)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강점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독립운동가. 자는 순유(舜有) 또는 민정(民庭). 1878년(고종 15) 3월 29일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381번지에서 출생하였다. 이상직(李相稷)[1878~1947]은 백부 이용우(李用雨)의 손에서 자라다가 이교중(李敎重)에게 입양되었고, 이상설(李相卨) 또한 이용우에게 입양된 관계로 그는 이상설을 종형이라 부르면서 숙식과 수학을 같이하고 추종...

  • 민족운동독립운동(獨立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구한말과 일제강점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이거나 진천 지역에서 벌인 항일 민족 독립운동. 1894년 7월 청일전쟁 전후 일제의 군사적 침략으로 조선이 반식민지가 되자 한민족의 국권 회복 운동은 항일 의병전으로 시작되었고, 1904~1905년 러일전쟁과 을사늑약이 체결되자 실력 양성을 위한 구국 계몽 운동이 전개되었다. 진천의 의병전쟁은 전기 의병기[1894~1896]에는 소극적인 항일...

  • 민족통일이월면협의회(民族統一梨月面協議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군 이월면 송림리에 있는 민족통일중앙협의회 진천군협의회 산하 통일 단체. 민족통일중앙협의회는 1977년 12월 통일연구소 이수자들을 중심으로 시작하여, 1979년 1월 전국통일꾼대회와 3월 남북한 당국 간의 대화를 촉구하는 1천만 인 서명 운동 활동이 계기가 되어 결성된 단체이다. 1981년 3월에는 민족통일중앙협의회 진천군협의회가 창설되었다. 민족통일이월면협의회는...

  • 민진동(閔鎭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 출신의 의사(義士). 본관은 여흥(驪興). 영의정을 역임한 여흥부원군 묵헌공 민청(閔清)의 14세손이다. 민진동(閔鎭東)[1660~?]은 이인좌의 난이 일어났을 때 출전하여 공을 세웠다. 영조의 즉위를 두고 소론을 중심으로 유언비어를 퍼뜨리며 반란을 모의하자, 영조가 반란 모의 세력을 색출하는 작업을 시작하였다. 이에 이인좌 등이 1728년(영조 4)...

  • 민태중(閔泰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충청북도 진천 출신의 효자. 본관은 여흥(驪興). 호는 낙진당(樂真堂), 평사(平沙). 민태중(閔泰重)은 우암 송시열의 문하에서 공부하였으며, 1642년(인조 20) 사마시(司馬試)에 합격하였다. 1682년(숙종 8) 참봉 벼슬을 내렸지만 벼슬길에 나아가지 않았다. 언제나 몸가짐을 바르게 하고 도덕을 실천하며 학문을 연구하는 데 심혈을 기울였으며, 부모님 공양에도 온 정...

  • 민화설화(說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옛날부터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설화는 ‘이야기’의 학술적 용어이며, 민화(民話)·석화(昔話)·민간서사문학 등으로도 통용된다. 설화는 말로 구연된다는 점에서 어느 한 개인에 의해 글로 지어진 소설과는 구별된다. 서사문학이라는 점에서 주관적 정감을 노래한 서정민요나 교훈적 의미가 주가 되는 속담과는 다르고, 산문문학이라는 점에서 노래로 불리는 민요나 무가 또...

  • 밀국수 먹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6월 15일에 밀가루로 국수를 만들어 먹는 풍속. 밀국수 먹기는 덕산읍 구산리에서 대개 음력 6월 15일 유두(流頭)에 새로 수확한 밀을 빻아 국수를 만들어 이웃끼리 나누어 먹는 풍속이다. 이를 유두면(流頭麵)이라고도 일컫는다. 지역에 따라서는 밀가루로 구슬 모양을 만들어 먹기도 했다.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 6월조에는 “소맥(小麥)[밀가루]으로...

  • 밀보리털기보리타작(-打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충청북도 진천 지역에서 음력 1월 14일에 수수깡으로 보리나 콩 모양을 만들고 이를 타작하여 풍년을 기원하는 풍속. 보리타작은 진천군 백곡면 명암리에서 정월 14일 저녁에 잿간이나 두엄 더미 위에 수수깡의 흰 속으로 오곡과 지게·소·사람 등의 모양을 만들어 꽂아 두었다가 다음날 아침에 그것을 꺼내 타작하는 시늉을 하며 재를 털면서 한 해의 풍년을 기원하는 모의농경(模擬農耕) 의례...

  • 밀양박씨(密陽朴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박혁거세를 시조로 하고, 박우영을 입향조로 하는 충청북도 진천군 세거성씨. 밀양박씨(密陽朴氏) 시조는 박혁거세(朴赫居世)이고, 중시조는 박혁거세의 30세손이자 54대 경명왕의 맏아들인 박언침(朴彦忱)이다. 박언침은 경명왕이 여덟 왕자를 각기 분봉할 때 밀성대군(密城大君)에 봉해졌기 때문에 후손들이 그를 중조로 하고, 밀성(密城)이 뒤에 밀양(密陽)으로 개칭됨에 따라 본관을 밀양으...